Home > 발행도서 > 문학 > 청어시인선
꽃 진 가슴에도 달 뜨는가(청어시인선 162)
양동채
시집
신국판변형/120쪽
2019년 04월 20일
979-11-5860-634-3(03810)
9,000원

병원을 오가면서
사는 일이 직업이 되고
입·퇴원을 거듭하면서
시 쓰는 일이 직책이 된 것 같다
막연히 시가 좋고
시를 쫓아다니다 보니
내가 시를 선택한 것이 아니라
시가 나를 선택한 것 같다
잠시라도 집중할 수 있는 유일한 詩의 공간에
나를 붙잡아 두고
지난 삶의 백서를 남긴다

 

 

B 병동 2657호 81
     (C V)

 

 

가을꽃을, 가을국화를
가을바람을
노인병동의 가을하늘과 가을볕을
가을볕의 따뜻함과 온화함을, 스산함을
멈춘 가을 달을
가을 구름을
어둠을, 어둠의 시간을
가을별을
가을별에 잠긴 사랑을,
인생을, 인생의 가을을 아이처럼 뒹굴면서
가을의 풍요를,
가을병실의 적막을 온 몸으로 받아들인다

시인의 말   / 5


1부 A병동 2318호 1~80
2부 B동 2657호 81~118

양동채

 

한국문인협회 회원

시집 : 『사모곡』, 『밀레니엄 가는 길』,『얼음 새 꽃』, 『어머니』, 『화적』 외
동시집 : 『하얀 마음 푸른세상』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출간문의 찾아오시는 길 사이트맵